1. 금속소식
  2. 소식지
  3. 회원조합소식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삼성웰스토리 노동자들이 사측의 성과인센티브(OPI) 미지급에 거세게 반발하며 1월 24일(월) 13시 국회 앞에서 <삼성웰스토리 성과급 미지급 사태해결 촉구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s_IMG_9075.JPG

 

삼성웰스토리는 지난해 일감몰아주기에 대한 공정거래위원회의 과징금 960억 결정으로 인해 올해 성과인센티브(OPI) 지급여력이 없다고 밝혀 현장노동자들에게 허탈감을 안겨주고 있다. 그러나 공시자료에 의하면 삼성웰스토리는 지난해 1천여 억원에 달하는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삼성웰스토리노동조합은 삼성웰스토리는 지난 6년간(15~20년) 3,358억원의 배당금을 모회사 삼성물산의 최대주주인 이재용 부회장에게 바쳐왔다. 배당금은 꼬박꼬박 가져가면서 경영책임을 회피한 채 과징금은 노동자들에게 떠넘기며 희생을 강요하는 현실은 누가 보더라도 공정한 처사가 아니라며 강력히 규탄하고 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금속노련 김만재 위원장이 참석했으며, 금속노련 삼성그룹노동조합연대(이하 금속삼성연대) 동지들이 함께 했다.

 

s_IMG_9048.JPG

 

김만재 위원장은 투쟁사에서 "삼성물산이 삼성웰스토리의 성과를 가져갔다. 책임을 져야 할 경연진은 아무것도 하지 않으면서, 최저임금 수준을 받는 노동자들에게 책임을 전가하는 것은 인정할 수 없다"며 삼성웰스토리를 강력히 규탄했다. 이어 "아직도 노조를 제대로 인정하지 않고 있다. 상생하겠다는 말을 했으나 찾아볼 수 없는 삼성의 반복된 자태, 노조를 들러리로 세우려는 저의다. 회사는 노동자와 성실히 교섭해야 할 것이다"라며 노조가 설립된지 5년째이지만 여전히 노조와 소통하려 하지 않는 회사에 성실한 교섭을 강하게 요구했다.

 

s_IMG_9063.JPG

 

금속삼성연대 오상훈 의장(삼성화재노조 위원장)은 연대사를 통해 "노동자들이 분노하고 있다. 성난 민심은 그 어떤 권력도 무너뜨릴 수 있다. 이재용의 뉴삼성행보가 자신의 책임을 웰스토리 노동자들에게 떠넘기고 성과급을 지급하지 않는 것이라면, 결코 가만히 지켜볼 수 없다. 우리 금속삼성연대는 웰스토리노동자들을 위해 함께 싸울 것이다"라며 연대투쟁을 약속했다.

 

s_IMG_9084.JPG

 

삼성웰스토리노조 이진헌 위원장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삼성웰스토리에게 ▲노동자들의 성과를 인정하고 경영진의 책임을 다할 것 ▲삼성웰스토리 노동자들의 정당한 노동의 댓가인 성과인센티브를 즉시 지급할 것을 요구하고, 한국노총 금속노련 삼성연대의 이름으로 대자본 삼성의 부당함에 맞서 끝까지 투쟁할 것을 선언했다. 
 

s_IMG_9098.JPG

s_IMG_9110.JPG

s_IMG_9086.JPG

 

 

?

  1. 앞으로! 제대로! 삼성부터 바꾸자! 금속삼성그룹노조연대-더불어민주당 정책협약

  2. 금속노련 제20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 독려

  3. <오리엔트시계 노동자 '영웅'이가 대통령후보가 되어 금속노련 동지들께>

  4. 금속삼성연대, 평균임금(퇴직금)소송에 나선다!

  5. 노동존중 앞으로! 제조산업 제대로! 금속노련-더불어민주당 정책협약

  6. 금속삼성연대, <2022년 임금인상 및 제도개선 6대 공동요구안> 발표 기자회견

  7. "성과는 이재용에게! 책임은 노동자에게?" - <삼성웰스토리 성과급 미지급 사태해결 촉구 노동자 결의대회> 개최

  8. 25Jan
    by 홍보차장
    2022/01/25 Views 631 

    <삼성웰스토리 성과급 미지급 사태해결 촉구 기자회견> 개최

  9. <금속노련 충남세종지역본부 자동차업종 협의회> 발족

  10. 멈춰라! 인사개악! 만나자! 이재용! - <삼성 인사제도 개악안 강행규탄, 확산방지 노동자 결의대회> 개최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7 Next
/ 127